ENG
백승우 — 도록

Nobody Reads PicturesNobody Reads PicturesNobody Reads PicturesNobody Reads Pictures

백승우 — 아무도 사진을 읽지 않는다, 사무소 / 현실문화, 2011년. 아트선재센터에서 열린 전시회 백승우 — 판단의 보류 연계 간행물. 오프셋, 양장, 속장 판형 188 x 256밀리미터, 240쪽. 인쇄 제본: 으뜸프로세스.

표지에는 사각형 몇 개만 요철 가공해 아무도 읽지 않는 사진을 나타냈다. 속장은 마치 기술 참고서처럼 디자인해 작가의 체계적인 접근법을 반영했다.

Nobody Reads PicturesNobody Reads Pictur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