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G
플랫폼 서울 2008 — 도록

Platform Seoul 2008: CataloguePlatform Seoul 2008: CataloguePlatform Seoul 2008: CataloguePlatform Seoul 2008: CataloguePlatform Seoul 2008: CataloguePlatform Seoul 2008: CataloguePlatform Seoul 2008: Catalogue

김선정 편, 플랫폼 서울 2008 전시회 도록, 사무소, 2009년. 오프셋, 무선철, 판형 205 x 280밀리미터, 304쪽. 인쇄 제본: 문성인쇄.

전시: 코리아 나우!, 장식 미술관, 파리, 2015년 9월 19일~2016년 1월 3일.소장: 장식 미술관.

‘플랫폼’은 서울 시내 여러 장소에서 분산 개최된 연례 미술 전시회다. 표지판 같은 표제 타이포그래피는 거리를 배회하는 느낌을 암시한다. 미술에서 퍼포먼스와 연극성에 초점을 둔 2008년 플랫폼 주제는 존 케이지의 강연에서 발췌한 ‘말할 것이 아무것도 없는데도 말하는 중이다’였다. 우리는 케이지의 책 침묵(1961)에서 출전 페이지를 스캔하고, 해당 문구를 밑줄로 표시해 주요 시각 요소로 활용했다. 도록에는 무대 지시를 암시하는 그래픽 요소를 더했다.

Platform Seoul 2008: CataloguePlatform Seoul 2008: Catalogu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