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

박미나 1995~2016

박미나는 엄밀한 조사, 연구, 수집과 분석에 기초한 방법론으로 잘 알려진 미술가다. 박미나 1995~2016는 그가 1995년 이후 20여 년에 걸쳐 발표한 작품을 망라한다. 회화, 드로잉, 설치 등 다양한 매체로 구현된 그의 미술은 그림의 외적 토대인 물리적·사회적 조건을 꾸준히 탐구한다.

박미나 1995~2016은 색상 수집 작업과 ‘비명’ 연작, ‘딩뱃 그림’ 연작, ‘색칠 공부’ 드로잉 등 박미나의 대표작뿐 아니라 특정 장소에 구현된 벽화 작업이나 바닥 사진 연작 등 비교적 알려지지 않은 작업 역시 꼼꼼히 소개한다. 책에 실린 글에서, 평론가 임근준은 철저한 사실 분석을 통해 박미나의 미술사적 의의를 시사한다. 큐레이터 현시원은 박미나의 ‘비명’ 연작을 찰스 슐츠의 만화 ‹피너츠›와 에드베르드 뭉크의 ‹비명›과 비교하며 수사나 서사 없는 회화의 즉물성을 성찰한다.

박미나 1995~2016는 2006년 스펙터 프레스에서 펴낸 박미나 1995~2005를 대폭 증보한 책이다. 출간 이후 10년간 작가가 왕성히 펼친 활동을 반영해 본문은 세 배 가까이 두꺼워졌지만, 판형과 디자인은 원작을 충실히 따른다. 표지 없는 제책 방식이나 별책으로 첨부된 한글 소책자 등도 원작과 같은 형식이다. 일찍이 절판되어 희귀본으로 꼽히던 책이 증강된 모습으로 다시 태어난 모습이다.

  • ISBN 978-89-93061-45-1 93650
  • 한국어, 영어
  • 50,000원

크레디트

관련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