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

플라토

받침 같은 요소에서 이름이 삐져나오며 다소 불안정한 인상을 주는 로고다. 꾸준히 생동하고 진화하는 현대 미술의 터전으로 새로 태어난 미술관의 야심을 반영한다.

크레디트